그룹 하이키(H1-KEY) 태국인 멤버 시탈라가 부친의 과거 행적 논란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하이키(서이, 리이나, 옐, 시탈라)는 5일 오후 2시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싱글 ‘애슬레틱 걸(Athletic Girl)’ 발매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을 공개했다.

시탈라의 데뷔 소식이 알려진 뒤, 그는 아버지의 과거 행보 때문에 자국민의 비판을 받았다. 배우 겸 감독이었던 시탈라의 부친이 과거 태국 군부 정권을 적극 지지한 인물로 알려지면서 태국에서 비난 여론이 거세게 인 것.

이날 시탈라는 “부친 관련 이슈가 있었는데, 당시 상황과 현재 입장을 밝혀달라”는 말에 “현재 저는 그 어떤 정치적 입장을 가지고 있지 않다.

이 점을 분명하게 말씀드리고 싶다. 당시 저는 어렸고, 그 상황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했다. 다만 태국에서 다양한 의견을 가진 사람들이 평화롭게 함께 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애슬레틱 걸’은 입체적인 사운드와 절제미가 돋보이는 힙합 장르로, 내면의 강인함을 추구하는 하이키의 정체성을 담은 노래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ใส่ความเห็น

อีเมลของคุณจะไม่แสดงให้คนอื่นเห็น ช่องข้อมูลจำเป็นถูกทำเครื่องหมาย *